용기내서 테이크아웃 해보세요_서울 용산구, 성동구, 서초구, 강동구 편

아침에는 비닐로 포장된 빵, 칫솔과 세제는 플라스틱속에, 커피 한 잔 사러 카페에 가면 일회용컵을 들고 나온다.

끝없이 나오는 포장 쓰레기가 불편한 우리에게는 '무포장가게'가 필요하다. 필요한 만큼 덜어주고, 텀블러를 들고가면 할인해주고,

용기를 깜빡해도 빌려주기까지, 환경을 위해 아낌없는 노력을 기울이는 가게들이 우리동네에도 있을지 모른다. 

서울시 용산, 성동,서초,강동구의 무포장가게들을 소개합니다

무포장가게는?


무포장가게는 일회용·플라스틱 과대포장을 유통과정에서 제한하고, 

소비자가 용기를 가져와 포장 쓰레기를 줄이는 행동을 환영하는 가게입니다.
가게마다 판매하는 제품의 특징이 있고, 당장 포장을 없애지 못하는 제품도 있지요.
하지만 일회용·플라스틱 쓰레기 대신 손님들의 ‘용기’를 환영하는 가게들은 지역에서 변화를 일으키는 중요한 움직임입니다.

무포장가게 프로젝트는 제로웨이스트샵 뿐 아니라 카페, 식당, 베이커리, 서점, 꽃집, 편집샵 등 다양한 업종의 가게가 전국적으로

참여하고 있습니다. 포장 쓰레기를 줄이기 위해 개인 용기를 환영하고, 친환경적인 방식으로 운영하기 위해 노력하는 무포장가게를

만나보아요.

서울 용산구, 성동구, 서초구, 강동구의 무포장가게들

[서스테이너블 해빗]

문을 열고 카페에 들어서면 각양각색 텀블러가 손님을 맞이한다. 서스테이너블 해빗은 텀블러를 맡겨두고 사용하는 ‘텀블러 키핑 시스템’을 운영하며 테이크아웃 컵 소비를 줄이고 있다. 폐자재를 활용해 만든 나무 가구는 따뜻함과 동시에 세련된 느낌을 전달한다. 남산자락 아래, 사람과 자연 모두 아끼는 서스테이너블 해빗. 이곳은 지속가능한 비즈니스를 추구 하는 K.O.A의 카페 브랜드로써 단순히 음료만을 판매하는 것이 아니라 여러가지 환경 캠페 인을 통해 친환경적인 삶의 모습도 함께 그려나가고자 하는 공간이다.

카페 / 음료, 비건 디저트
서울시 용산구 소월로2길 5, 1층
070-4235-8396
Instagram @sustainable_habits_

[피아노숲]

나무가 무성한 숲 속 한 가운데에 피아노가 놓여있다. 고요한 평화가 느껴지는 이유는 초록 잎이 내뱉는 숨결때문일까. 아님, 피아노에서 울리는 고운 떨림때문일까. 식물가게 주인의 따뜻한 마음일 수도 있다. 한번 쓰고 버려지는 일회용 코팅지를 쓰지 않는다. 식물의 아름다움을 고스란히 담아낼 수 있도록 신문지에 싼다. 노랗게 칠한 배경 속 한 켠에 피아노가 하나 놓여 있고, 유리창으로 들어오는 햇빛을 맘껏 머금은 초록이가 여럿 모여있는 피아노 숲에서는 오늘도 소소한 마법이 일어나고 있을지 모른다.

식물가게 / 꽃, 화분, 식물
서울시 용산구 신흥로 139, 1층
02-319-7004
Instagram @pianoforest7

[Wasteupso]

Wasteupso는 제로웨이스트 식음료와 용품을 파는 매장이다. 가게 이름을 보고 처음에는 ‘제로웨이스트+업소’라는 말인가 했는데, ‘웨이스트(쓰레기)+없어!’라는 뜻이란다. 한국에서 산 지 10년이 넘은 외국인 주인장은 이름부터 내용까지 한국과 다른 나라들을 이어주는 역할을 하고 싶었다. 그래서 이름도 한글과 영어가 섞여 있고, 이 가게가 파는 물건들도 국경을 넘어선 지구를 위한 물품들이 되었나 보다. 가게에서 제로웨이스트 용품을 파는 일 말고도 제로웨이스트 캠페인을 펼치고, 기업이나 학교에 환경 관련한 교육을 진행하고 있다. 쓰레기를 줄이기 위해서는 나의 쓰레기가 어디에서 가장 많이 나오고 있는지를 돌아보아야 한다고 강조하는 주인장의 말이, 언어의 장벽을 넘어서 또렷하게 다가온다. 음식쓰레기 부터 재활용 쓰레기까지, ‘웨이스트 없어’할 수 있는 여러 아이디어 상품들이 이곳에 가득하다. 특히 개인 용기를 가져가면 여성기업 Kew and Leaves에서 만든 매력적인 차를 리필해 마실 수 있다. 주말에만 영업하고, 종종 외부 플리마켓에 참여하고 있으니, 방문할 때는 꼭 운영 시간을 확인하기 바란다.

제로웨이스트샵 / 제로웨이스트 생활용품, 식재료
서울시 서초구 방배로 189, 4층
010-2733-6631
www.wasteupso.com

[더 피커]

2016년 문을 연 국내 최초의 제로웨이스트 가게로 제로웨이스트를 선두적으로 알린 더 피커. 현재 더 피커는 성수동 헤이그라운드 서울숲점 9층에 위치하고 있다. 9층 엘리베이터가 열리면 바로 매장이 보이는데 제로웨이스트를 모르는 사람들도 실천하고 싶게끔 제품들이 아기자기하게 진열되어 있어 눈길을 끈다. 특히, 각종 곡물과 파스타류는 무게를 달아 덜어 갈 수 있도록 되어 있어 꼭 필요한 만큼 살 수 있다. 더 피커에서 판매하는 것은 사실 물건이 아니라 포장 쓰레기 없이 물건을 산다는 가치를 판매한다고 해도 과언이 아니다. ‘쓰레기 제로의 상태, 자연 그대로의 회복’을 꿈꾸는 이곳에 제로웨이스트에 관심이 생긴 초심자라면 꼭 둘러보기를 바란다.

제로웨이스트샵 / 제로웨이스트 생활 용품, 식재료
서울시 성동구 왕십리로 115, 헤이그라운드 서울숲점 9층
070-4118-0710
www.thepicker.net, Instagram @thepicker

[송포어스]

뭐든지 쉽게 사고 쉽게 버리는 시대에 나의 시간과 삶도 쉽게 쓰고 쉽게 버리는 건 아닐까? 송포어스를 방문하면 내 시간을 천천히 음미할 수 있는 물건을 만날 수 있다. 송포어스에서 구입한 삼베로 만든 샤워타월로 샤워하는 시간 내 몸을 더 곱게 닦고 사용 후 타월을 탁탁 털어 반듯하게 펴 말리는 작은 변화가 일어났다. 작지만 하나씩, 나의 일상을 다시 소중히 여기고 싶은 마음이 들 때 이 곳을 찾아보라. 오늘은 내 온몸에 쓸 수 있는 착한 코코넛 비누를, 내일은 천연 라벤더 향이 곁들여진 밀랍초를 내 하루에 들여본다. 오늘은 정성스레 사과 나무를 돌보는 농부의 마음을, 또 오늘은 바닷가에서 작은 유리조각을 줍는 예술가의 마음을 떠올려본다. 꽃잎 하나도 소중히 하는 마음이, 작은 노력과 관심도 소중하게 생각하는 마음이 내게서 잘 지켜지길 바란다.

제로웨이스트샵 / 제로웨이스트 생활 용품, 리필세제, 비건 디저트
서울시 강동구 풍성로35길 34, 1층 101호
070-8095-3534
Instagram @song_for_earth

[콩플레]

이미 빵덕후 사이에서는 유명한 빵집 콩플레. 우리밀 빵이 퍽퍽하고 맛이 없다고 누가 그랬는가? 우리밀은 천연발효를 만나면 그 진가를 발휘한다. (참고로 수입밀은 방부처리가 되어 이미 미생물들이 살 수 없는 상태. 그래서 미생물들의 활동인 천연발효가 있을 수 없다.) 이 곳 콩플레엔 여러 종류의 우리밀과 천연발효가 만난 살아있는 다양한 빵들이 최상의 상태와 맛으로 존재한다. 빵에 들어가는 재료도 주인장의 당당함을 그대로 닮아있다. 이스트로 쉽고 빠르게 만든 빵에서는 느낄 수 없는 감동이다. 좋은 균을 만나기 위해 매장도 공원 근처에 두었다는 주인장. 한 번 우리밀, 천연발효빵을 맛 본 사람은 다른 빵은 못 먹게 될지도 모르니 이 점을 기억하라. 앞으로 입이 점점 살아있는 빵을, 나아가 살아있는 음식들을 찾을 것이다.

베이커리 / 우리밀, 천연발효 빵
서울시 강동구 동남로83길 67
02-427-0809
Instagram @complet555

© 2020 by 쓸 SSSSL Co., Ltd